어려운 시기에 어떻게 하면 우리 아이들을 위해 선함(Goodness)을 찾고 만들 수 있을까요?

기사입력 2021.06.29 23:36 조회수 12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이 글은 발도르프 국제연대(IASWECE) 2020년 4월 뉴스레터에 수잔 웨버 선생님이 기고하신 글입니다. 코로나19로 매일 마스크를 써야 하고 많은 활동들에 제약이 있게 된 우리 아이들을 위해서 어떻게 하면 세상의 선함(Goodness)을 찾고 만들 수 있을지, 부모님들에게 교사들에게 도움이 될 거 같아 번역하게 되었습니다.] 


어려운 시기에, 어떻게 하면 우리 아이들을 위해 선함(Goodness)을 찾고 만들 수 있을까요?

                                                                                                  

요즘과 같은 어려운 시기에 삶에서 선함을 느끼는 것은 쉽지 않습니다. 외부 위기에서, 우리의 강한 충동은 종종 뉴스를 보고 듣고, 다른 어른들과 우리의 감정을 나누는 것입니다. 그러다 보니 우리 주변의 아이들은 이해할 수 없는 일에 노출되기 쉽고, 미디어나 어른들의 대화를 아이들이 안 듣는다고 생각하더라도 아이들은 결코 볼 수 없고 변화할 수 없는 상황에 대해 쉽게 두려워하게 됩니다. 심지어 말하기 이전의 아이들도 우리의 내면에서 일어나는 고통이나 괴로움에 대해 깊이 느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아이들을 선과 기쁨의 분위기에 몰입시키는 것만큼 우리 아이들에게 삶과 일상의 행복을 위한 활력을 직접적으로 그리고 강하게 가져다주는 것은 없습니다. 어른인 우리에게 아이들이 바라는 메시지는 다음과 같습니다.

“저는 살아있어서 행복해요. 저는 제 주변 세상에 관심이 있고 그 안에서 제 자신을 위한 장소를 찾고 싶어요.”

 

아이들은 앞으로 그들의 삶이 가져올 것들을 만나기 위해 열린 마음을 가지고 태어납니다.

그들의 개인적인 운명과 도전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개방성은 존재하며, 어린이 세계에 있는 어른으로서 우리는 이러한 개방성을 기를 엄청난 잠재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제 막 삶을 시작한 아이들에게는, 그 초기 단계와 시절을 안내해야 하는 하나의 믿음이 있습니다. : 세상은 좋습니다(the world is good).

다른 어떤 믿음도 아이들이 자신감과 열정을 가진 채로 자신들이 마주하는 여러 어려움들을 통과해 앞으로 나아가게 하지 못할 것입니다.

 

그들 주변과 그들 위에 삶에 대한 엄청난 신뢰의 무지개가 없다면, 아이들은 그들 자신 속으로 다시 움츠러들고, 그들의 눈은 빛을 잃고, 뭔가를 실험해 보려고 하는, 그들 주위의 어른들은 결코 가지지 못하는 것들을 보려는 하는, 그리고 블록을 쌓고, 접시를 닦고, 옷을 뒤집어 입는 것과 같은 가장 간단한 시도에서의 새로운 해결책을 상상하려는 자극을 포기하게 됩니다.

 

세상은 좋습니다. 따라서 나는 세상에 뛰어들어, 세상을 탐험하고, 호기심과 점점 커지는 자신감을 가지고 나에게 다가오는 것을 궁금해 하고, 멈추어서 보고, 만지고, 만납니다.

 

두려움은 아이들을 마비시킵니다. – 그것은 아이들의 세상에 대한 신뢰, 개방성, 호기심 등의 자연스런 태도를 뒤바꿉니다.

인지적으로, 감정적으로, 육체적으로 발달하기 위해서 아이들은 그들 주위의 삶에 쉽게 들어갈 수 있어야 합니다. 그들은 환영받고 무엇보다도 안전하다고 느낄 필요가 있습니다. 우리 주변의 안전에 대해 의문이 생길 때 우리 중 누가 위험을 감수하고, 새로운 것을 시도할 수 있을까요?

 

우리가 통제할 수 없는 상황이 불확실성을 야기하거나 우리 가족에게 더 나쁜 상황을 만들 때가 있습니다. 게다가, 우리 또한 우리의 시대가, 사실상, 불확실한 시대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동시에, 우리의 아이들은 이제 막 그들의 삶을 시작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그들에게 그들의 타고난 권리를 제공해야 합니다. : “세상은 좋고, 나는 그 안에 있는 것에 감사하고 행복합니다. 그곳은 내가 자라기에 안전한 곳입니다. 그리고 나중에, 훨씬 후에, 나는 그곳의 고통과 부담들을 떠맡을 수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제게 제 삶의 선함을 혼자 힘으로 발견할 수 있는 시간, 평화, 그리고 공간을 주세요. 강해지고, 능력 있고, 용감해지고, 삶에 대한 열정을 가질 수 있는 공간 말입니다. 제가 준비될 때까지 성년의 어려움으로부터 나를 지켜주세요.”

 

우리가 어떻게 그들을 위해 이것을 할 수 있을까요?

• 우리는 그들이 이해하거나 소화할 수 없는 정보로부터 그들을 보호할 수 있습니다. - 아이들이 없을 때 우리 어른들끼리 대화를 나눈다든지, 아이들이 있는 곳에서는 텔레비전과 라디오를 끔으로써 말입니다.

• 하루하루의 선함과 안도감에 대해 아이들을 안심시킬 수 있는 리듬, 일상생활의 방식, 예측 가능성의 요소들을 만드는 강점들을 제공합니다.

 

나는 어린 아이들이 관찰력은 뛰어나지만 해석은 서툴다는 말을 들은 적이 있습니다. 저와 많은 부모님들 역시 이것이 사실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것이 큰 세계와 그 곳의 어려움의 영역이든지, 도처에 있는 정치적 상황이든지, 우리의 전문적인 일과 그것의 일상적인 도전이든지, 우리의 개인적인 좌절, 분노와 두려움이든지 간에 – 어린 아이들은 이 중 어떤 것도 해석할 수 없습니다. 소화할 수 없는 어린 아이들에게 적합한 메뉴는 하나도 없습니다.

 

그런 다음 그 모든 것은 우리 자신이 그들이 들었을지도 모르는 것과 전혀 상관없는 방식으로 표현됩니다. 이러한 삶의 영역에 대한 정보는 종종 불안, 초조, 두려움, 자기 안으로의 침잠, 불면증, 또는 공격적인 행동을 가져올 것입니다.

 

그들의 삶에서, 어른으로서 우리는 그들에게 모방할 수 있는 삶의 모델을 제공하기 위해 자신 있게 아이들 옆에 서게 되는 가능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는 그들을 우리의 세계로 인도합니다.: 우리는 그들과 나란히 걷습니다. 우리는 많은 것을 봤고 경험해왔습니다.

그것은 기쁨, 고통, 괴로움, 발견, 축하, 실망- 그리고 때로는 두려움, 의문의 혼합체입니다.

이러한 모든 경험과 감정들은 우리가 부모가 될 때쯤에 우리에게 찾아올 것입니다. 성인으로서, 우리는 이러한 감정들을 탐구할 수 있고, 우리 자신의 경험들을 되돌아 볼 수 있는 엄청난 자유를 가지고 있습니다.

 

만약 우리 어른들이 바깥 세상을 보이는대로 받아들인다면, 어떻게 우리가 자신 있게 세상의 선함을 믿고 있는 우리만의 길을 찾을 수 있을까요? 우리가 이 믿음을 향해 노력하는 것은 아주 큰 의미가 있습니다. 왜냐하면 우리의 아이들은 우리에게서 세계 어디에서 그들의 위치를 찾기 시작할 것인가에 대한 신호를, 이미지를 찾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들은 우리의 가장 마음 깊은 곳의 감정과 믿음을 모방하고, 이것들은 아이들이 필요로 할 때 그들에게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줍니다.

 

산책하고, 자연 속에서 길을 찾고, 우리가 최근에 만났던 가장 좋은 일을 깊이 기억하십시오. 우리의 삶에서 좋은 점에 대한 감사로 하루를 시작하고 마무리하십시오. - 아무리 어려운 순간이라도 말이죠.

문 밖에 있는 자연에서 야생화 꽃다발이나 계절에 맞는 것들을 골라 보세요. - 봄철에 피는 스노우드롭(이른 봄에 피는 작은 흰 꽃)이나 크로커스(이른 봄에 노랑, 자주, 흰색의 작은 튤립 같은 꽃이 피는 식물)의 경이로움, 도토리 한 개, 반짝반짝 윤이 나게 닦은 사과 한 개 – 이러한 것들은 우리에게 우주의 경이로움과 기적을 상기시켜 줄 수 있습니다.

하늘의 별들을 올려다보고 지구상 모든 인간들이 그들 위에서 같은 별이 빛나는 천국을 경험함으로써 하나가 되는 기적을 곰곰이 생각해 보세요. 한 편의 시를 찾아보세요. 한 번도 시를 여러분의 관심사로 생각해 본 적이 없더라도 – 단 몇 줄 – 그것을 종이 위에 적어 냉장고에 붙여보세요.

당신의 길을 가는 데 당신에게 도움을 준 인간관계를 기억해보세요. 그리고 어려운 시기에, 세상이 정말로 좋은지를 재발견할 수 있는지 차근차근 알아보세요.

 

루돌프 슈타이너는 우리에게 어려운 시기에 우리에게 힘을 줄 수 있는 한 편의 시를 제공합니다.

 

Steadfast I stand in the world

With certainty I tread the path of life

Love I cherish in the core of my being

Hope I carry into every deed

Confidence I imprint upon my thinking.

These five lead me to my goal

These five give me my existence.

 

나는 이 세상에 변함없이(굳게) 서 있다.

확신을 가지고 나는 인생의 길을 걷는다.

내 존재의 중심에 사랑을 간직한다.

모든 행위로 희망을 전달한다.

나는 내 생각에 자신감을 각인시킨다.

이 다섯 가지는 나를 내 목표로 이끈다.

이 다섯 가지는 내게 존재감을 준다.

[겨울아이 기자 ejlee4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발도르프 뉴스 & waldorf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